직장 내 성공을 위해서 사회과학적으로 영업이 가장 중요한 이유

대부분의 직장인들은 승진을 하고 싶고 돈을 더 벌고 싶어합니다. 그 어떤 목표든지 가장 중요한 것은 영업을 먼저 경험하는 것입니다. 물론 다른 의견도 있지만 왜 그렇게 되는지 이유를 적어 보겠습니다.

왜 영업을 우선적으로 추천하는가

영업직은 회사의 매출과 직접적으로 연결되어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과거에 영업직은 고객을 만족시키기 위해 술자리를 자주 가지며, 고객에게 많은 것을 희생해야 하는 직업으로 인식되었습니다. 이 때문에 영업직은 실적 압박과 상사의 질책, 고객의 요구에 시달리는 어려운 직업으로 여겨졌죠. '영업 상무'가 '술상무'라고 불리게 된 것도 같은 맥락에서입니다. 이러한 인식은 영업직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을 강화시켜왔지만, 현대에 이르러서는 영업 방식도 다양화되고 영업직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면서 이러한 인식에도 변화가 생기고 있습니다.

영업직의 환경과 인식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과거에 비해 현재는 영업직에서 높은 소득을 얻는 사람들이 많아졌으며, 이는 영업 성과에 직접적으로 연결되는 성과급 제도 덕분입니다. 실적이 좋으면 그만큼 높은 보상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노력과 성과가 직접적으로 급여에 반영되는 직군입니다.

영업직의 효율 분석

영업직의 미래 비전도 밝다고 할 수 있습니다. 많은 기업에서 경영진으로 승진하기 위해서는 우수한 영업 능력을 필수적으로 갖추어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여러 기업의 사장이나 고위 경영진 중에는 영업부서 출신이 많은 것이 이를 증명합니다. 이는 영업 능력이 기업의 성장과 직결되기 때문에, 영업에서의 성공이 경영진으로 승진하는 데 중요한 요소로 작용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자신의 적성에 맞고, 높은 성과를 내는 데 자신이 있다면, 영업직은 매우 매력적인 직종이 될 수 있습니다. 높은 소득과 함께 경력 발전의 기회도 넓은 만큼, 영업직은 도전적이면서도 보람찬 경력을 쌓고 싶은 사람들에게 적합한 직업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영업이라고 얼굴에 드러내고 다니는가?

영업 직무는 단순히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이 아니에요. 제가 보기엔, 영업사원들은 마치 이마에 '영업'이라고 적힌 듯, 그렇게 태어나야 한다는 느낌이 강해요. 조금은 과장해서 표현하자면, 뛰어난 영업 사원은 어딘가 '영업적인' 기질을 타고나는 것 같아요. 신입 시절부터 "저 사람은 정말 사교적이야.", "진짜 친근해.", "남자인데도 뭔가 애교가 많아.", "저 사람은 어디서든 살아남겠어.", "저 친구, 바지만 입혀도 딱 남자 같아." 같은 말을 들었다면, 그건 '영업적인' 성향을 타고나서 그렇게 성장하고 있다는 증거예요.

영업을 접하는 자세

신입 시절의 자신이 어떠했는지 기억나지 않아도 괜찮아요. 만약 여러분이 타고난 낙천주의자로, 거친 말을 듣고도 금방 잊어버리고, 끊임없이 적극적으로 다가가는 스타일이라면, 분명 영업 직무에 어울리는 사람이라고 볼 수 있어요. 다시 말해, 아무리 영업 기술을 가르친다 해도, 고객에게 끈기 있게 다가가는 그런 근성은 가르칠 수 없다는 거죠. 그렇기 때문에 여러분 안에 '영업의 피'가 흐르고 있다고 느껴지고, 아직 젊다면, 그 소중한 재능을 낭비하지 말고 영업 분야에 도전해 보라고 말하고 싶어요.

하지만 본인이 영업과는 거리가 멀다고 느껴진다 해도, 이걸 '나하고는 상관없는 이야기'로 치부하지 않으셨으면 해요. 직장 생활을 원활하게 이끌어 가려면, 영업 마인드는 반드시 필요해요. 특히, 부장 정도의 위치에서 은퇴를 고려하지 않고, 더 높은 곳을 바라본다면, 앞으로를 위해서라도 영업에 대한 감각을 익히는 것이 중요해요.

댓글 남기기